뉴질랜드에서 운전


뉴질랜드 여행 준비 시 가장 걱정을 많이 했던 건 바로 운전입니다.

국제면허증 발급은 많이 해봤지만 실제로 해외 외국에서 운전(차량 운전)을 하는 것은 처음이었기 때문입니다.

그것도 일반 승용차가 아닌 캠핑카 운전은 뉴질랜드에 처음으로 하여 겁을 많이 먹었습니다.

차를 빌리기 전 미리 한국에서 셀프체크인을 하였는데도 운전영상을 보여주고

뉴질랜드 항공에서도 운전을 하는 방법에 대해서 영상으로 소개가 되어져 있습니다.



뉴질랜드 운전은 위에 보이는 사진과 같이 우리나라하고 반대입니다.

왼쪽 주행을 잊지 말아야 되며 핸들이 오른쪽에 위치를 하고 있어서 부담이 많이 있었는데

차를 빌린 다음 공항에서 나오면서 고속도로를 탈 때까지만 차들을 볼 수가 있어

그다음부터는 신호등과 더불어 차들을 보기 어려웠습니다.

신호등이 없는 대신에 회전 교차로가 많이 있는데 제일 기억을 많이 해야 되는 건

오른쪽에 차가 있는지 확인을 해야 됩니다.

뉴질랜드에서는 오른쪽 차가 우선이기 때문에 양보를 해야 됩니다.

처음에 아무것도 모르고 그냥 갔다가 쌍욕먹었습니다.

구글 지도나 내비게이션으로 회전 교차로가 나오게 되면

첫 번째로 나가라고 하면 좌측

두 번째로 나가라고 하면 직진

세 번째로 나가라고 하면 우회전입니다.



신기하게 생긴 표지판입니다.

다리를 표시하는 표지판인데 옛날 도로 그대로를 사용을 하고 확장 확장을 해서

다리는 1차선이 있는 곳이 많이 있습니다.

그러면 우선 차선이 있는데 화살표가 긴 검은색이 우선 차선입니다.

저기에 차가 들어오고 있으면 누가 이기나 보자 하면서 동시에 들어가면 안 되고

표지판을 보고 우선인 차가 들어간 다음에 들어가야 됩니다.



제일 기억을 해야 될 건 항상 운전을 할 때 오른쪽 어깨를 중앙선에 둔다고 생각을 하면 되며,

좌측은 가까운 차선 우측은 먼 차선으로 가면 됩니다.

낯선 곳에서 운전이라 안전 운전하시기 바랍니다.






+ Recent posts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