싱가포르에서 제일 작은 머라이언 동상

아무도 없고 혼자만 서 있길래

큰 거만 좋아하는 더러운 이 세상....

뒤쪽에는 사람도 많이 있는데 너는 구경하는 사람도 없구나...



이 머라이언 동상도 마지막이라고 생각을 하고 보니 아쉽게 느껴진다.

다시는 볼 수 없는 것인가 하고



매일 와서 본거 같지만 마지막이라고 하니 아쉽게만 느껴진다.







싱가포르의 마지막 야경을 보고

공항으로 가서 다시 한국으로 다음 기회에 다시 한번 

올 수 있으면 언제인가 보겠지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아시아 싱가폴 | 싱가포르
도움말 Daum 지도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