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드 레벨 에스컬레이터를 타고

끝에는 어떤 풍경일지 궁금한 마음에 끝까지 가보자~~!!!


하지만 이거 언제까지 올라가는지 모르겠다

계속 올라간다 아주 쭉쭉 계속 올라간다.

하루 종일 올라가려고 하나보다.

중간에 교통 카드를 계속 찍어야 되고 타이 청 베이커리를 갈려고 하는데 

위치를 정확히 어딘지도 모르겠고.


에스컬레이터를 타다 보니까 소호까지 도착

잉글랜드 국기가 보인다.

저 국기를 보니 예전에 갔던 잉글랜드가 생각이 난다.



올라가다가 보이는 마천루

어디든지 가면 다 보이는구나

에스컬레이터를 타고 계속 올라가니

 내는 곳이 있다....

에이이제 고만 올라가야겠다.

표지판을 보니 만보 사원이 보이니 거기나 가봐야겠다.

이 무더운 날씨에 

트럭에 있는 맥주 광고를 보니까 맥주를 먹고 싶은 마음이 생긴다.

맥주 당긴다.

그 시원한 느낌

표지판을 보며 10여 분이 한 시간처럼 느껴진 더위 때문에

그늘도 없는 이 마음 그렇게 도착한 만모 사원

관우를 모시는 사원에 도착을 하였다.



향을 피우면서 기도를 하는데 천장에 있는 향은 한 달은 간다고 한다.

캐캐한 냄새

최고의 마천루가 있는 홍콩에서 묘한 신비로움과 아름다운 향기가 난다.


+ Recent posts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