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번에 1박 3일로 다녀온 통영 여행


어떻게 보면 회사 퇴근 후 다녀온 여행인데 핸드폰을 초기화를 시킨 


다음에 적은 사용내역을 지우고 머릿속에 있는 사용 금액만 해서 적어봅니다.


근데 문제는 정확하지 않다는 거.......



회사 퇴근 후 집에 들러서 시원하게 샤워를 한 후 저녁을 먹고 강남 버스터미널로 


가서 통영으로 가는 야간 버스를 타고 갔습니다. 버스비는 35600원


도착 시간도 새벽 3시가 넘어서 도착을 하였는데 통영 서호시장으로 가야 되어서 


어쩔 수 없이 택시를 평상시에는 타지도 않는데 7000원이 ㅠㅠ


그런 다음에 피곤도 하고 잠 좀 깨려고 서호시장에서 시래깃국 한 사발을 하는데 5천 원으로 


아침을 남망산 조각공원에 가서 일출을 본 후 피곤해서 숙소를 잡았는데 바다 모텔에 하루에 5만 원으로 


그리고 편의점에 있는 맥주와 과자를 냠냠냠 6천 원을


달아 공원까지 일몰을 보러 버스를 왕복 1.200원 x 2 = 2,400원


돌아와서 너무나 피곤해서 밥을 먹으려고 했는데 식당은 거의 다 문을 닫고 해서 먹고 싶은 건 


회도 먹고 싶었는데 혼자서 먹기 너무 그랬는데 어쩔 수 없이 떡볶이 하고 순대를 ㅠㅠ 


그렇게 하루를 마무리를 하였습니다.


다음날 숙소 밑에 있는 식당에서 도다리쑥국을 13,000원을 주고 먹고


어제 계속 사람들이 줄을 서 있던 꿀빵집이 있었는데 얼마나 맛이 있어서 


그런지 부모님 드실걸 사갔는데 저도 먹으려고 6개를 더 구입 그래서 16,000원에


이순신 장군에 위패가 모셔져 있는 충렬사 입장료를 1천 원을 주고 구경을 한 후에


고성으로 가야 되어서 통영 버스 터미널까지 버스를 1,200원


통영에서 고성까지 2,200원에 버스비를 그다음에 고성에서 진주까지 차비가 얼마를 사용했는지 모르겠고 


진주에서 인천까지 23,000원을 주고 도착을 하였습니다.


돈은 근데 정확한 건 아닙니다.


저번에 가계부를 핸드폰으로 다 적었는데 초기화를 시키는 바람에 어쩔 수 없이 정확한 가격이 아닙니다.


1박 3일 동안 총 사용금액은 172,400원입니다.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경상남도 통영시 무전동
도움말 Daum 지도

+ Recent posts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