집에서 바라본 2018년 무술년 일출


2018년 무술년 일출을 집에서 바라봤습니다.

항상 일출은 집 근처에 있는 가까운 산에 가서 보게 되었는데 항상 산에 올라가면

일출을 보지 못하여서 아쉽게만 느껴지는 덕분에 멀리까지 갈 필요가 있을까 하는

생각에 이번에는 집에서 바라보게 되었습니다.


아파트 산 넘어 저 멀리 붉게 타오르는 하늘

맨날 하늘에서는 해가 올라오고 내려가고 달이 떠 오르고 내려가고

하지만 새해 아침 첫날 365일 중

첫 하루에 바라보는 일출은 뭔가 특별한 것이 있는 것만 같습니다.


365일 중 하루인 뭔가 특별한 일출

다시는 돌아오지 않을 2018년 무술년 1월 1일 붉게 타오르는 일출입니다.



하늘이 붉게 타오르는 것이 금방 고개를 들고 나온다 할 것만 같은데 그 모습을 잘 보여주지 않고 있습니다.


아주 살 짝 고개를 들어서 보여주는 태양

집에서 보는 일출이라 산 위쪽으로 올라오는 태양입니다.









붉게 타오르는 2018년 무술년 첫 일출

환하게 비추는 것이 오늘도 맑음 내일도 오늘만 같이

맑은 태양이 하늘이 비추면 좋을 것만 같습니다.

2018년 한 해를 환하게 비추는 것만 같습니다.






'사진 > 풍경' 카테고리의 다른 글

집에서 바라본 일출  (2) 2018.01.02
일출 사진 해돋이사진 잘 찍는 방법  (0) 2017.12.25
인천 해넘이 명소  (0) 2017.12.16
파란 하늘에 체르마트  (0) 2016.06.15
낙산공원 야경  (1) 2016.05.25
집 근처에서 보는 벚꽃  (1) 2016.04.15
  1. Favicon of http://winterstar.tistory.com BlogIcon 겨울뵤올 2018.01.02 23:14 신고

    와!
    집이 명당이네요.
    굳이 산에 갈 필요없으시겠는데요, 뭐.ㅎㅎ

    2018년 무술년, 소망하시는 모든 것들 이루시길 바랍니다.
    새해 복 마늬 받으세요.^^

+ Recent posts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