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카오로 간다.

홍콩에서 마카오 가는 법은 몇 가지 방법이 있지만

내가 가는 법은 로알퍼시펙호텔에서

한층 더 내려가면 터미널이 있다.

30분마다 한 대씩 있는 페리를 타고 가면 된다.

국경을 넘어가서 여권은 필수로 가져가야 된다.


페리를 타자마자 보이는 풍경

바닷물 때문에 잘 보이지는 않는다.


이제 마카오에 다 도착을 한듯하다.

마카오 타워가 보이는 거 보니까 말이다.

한 시간 정도 만에 도착을 하였다.

멀미가 심하다고 하는데 파도가 심하지도 않고

시간도 많이 걸리지 않는 거 같다.

마카오 도착 후 입국 심사를 지나

오늘의 첫 목적지 세나도 광장을 가기로 하였다.

마카오 터미널에서 리오호텔 버스를 타고 가서 지하 카지노에서

내린 후 걸어서 약 15 ~ 20여 분을 걸어가면 도착을 한다.

하지만 길을 잘 못 들어가서 15분은 무슨 한 시간 넘게 걸렸다.

길을 계속 잃어버려서 

물어보면서 가는데 사람들도 잘 모르고 있어서

앞에서는 뒤로 가라고 하고 뒤에 가면 앞으로 가라고 하고

어디로 가야 될지 잘 모르겠다.


어렵게 찾을 길

마카오 책자에서 보이는 곳을 찾았다.

이제 책을 보면서 지도를 보면 가면 된다.

라싸라 비용


이곳을 돌아가면 이제 다 도착을 한다.

한 시간 넘게 걸어 다닌 효과가 보인다.

몸에는 땀이 줄줄줄 흐르지만 말이다.




힘들게 도착한 세나도 광장

여기까지 오는데 한 시간 넘게 걸렸다.

너무 덥다.

길을 잘못 알고 있던 내 잘못이지만.

첫 번째 목적지에 도착을 완료!!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아시아 마카오 | 마카오
도움말 Daum 지도

+ Recent posts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