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드리드로 가기 위해서 저가항공을 타러 갑니다.


가격도 화물까지 다 해서 30유로로 구입을 하여서 


비행기를 선택을 하였습니다.


포르투에서 전철을 타고 갑니다.



전철을 타고 30여 분을 달리면 도착을 하는데

도심의 풍경과 별 차이를 못 느끼고 있습니다.


파스톤색 주택을 보이는걸 보면



포르투 공항에서 티켓팅을 마친 후 제 어깨는 빠질 거만 같습니다.

화물 무게를 겨우 20킬로로 맞춰서 가지고 있는 가방의 무게는 한 15킬로 정도 되는 거만 같습니다.

비행기를 탈 때는 최대한 가볍게 보이고 있습니다.

라이언에어는 가방 무게도 10킬로가 넘으면 다 수화물로 보내라는 말이 있어서

억지로 가볍게 보이고 있습니다.



비행기를 타러 가려고 다들 짐을 가지고 

활주로를 걸어갑니다.

저가항공은 좌석이 정해져 있지 않고 

비행기에 탑승을 하면서 자신이 앉고 싶은 자리에 먼저 앉으면 좌석이 되어서

좋은 자리를 받으려면 최대한 빠르게 탑승을 해야 합니다.

이제 비행기를 타고 포르투에서 마드리드로 향합니다.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유럽 포르투갈 | 포르투
도움말 Daum 지도

+ Recent posts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