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전의 사진을 정리를 하다가 찾은 사진


당신이 따뜻해서 봄이 왔습니다.


지금의 내 마음은 과연 따뜻할까 하는 생각이 듭니다.


이 사진을 찍을 때만 해도 과연 이 말대로 내 마음이 차가운 마음을 열어서 따뜻한 마음을 배풀면 될 줄 알았는데


현재 뉴스를 보면 왜 이렇게 삐뚤어지는 지 사람이 사는 사회에 사람 답게 살아야 되는데 


뭐가 그렇게 뻔뻔한지 


당신이 따뜻해서 봄이 왔습니다 가 아니고 우리 모두가 따뜻해서 봄이 왔으면 좋겠습니다.



언제인가 우리 모두가 행복하고 기쁘고 따뜻해졌으면 좋겠습니다.


'사진 > 풍경' 카테고리의 다른 글

[A7R2 + SAL70200G] 해가 넘어가는 인천대교의 일몰  (0) 2015.08.21
Sony A7r2 크롭놀이  (0) 2015.08.08
따뜻한 봄?  (0) 2015.04.18
울타리  (0) 2015.01.25
순천만  (2) 2014.07.01
캠강에서 즐기는 펀칭을 지켜보다.  (0) 2014.06.29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