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쉬운 마지막 홍콩 얼리 체크인을 한 후 

AEL을 타고 공항으로 간다.

구룡역에서부터 공항까지는 약 25여 분 소요가 된다.

짐을 가지고 가지 않아서 매우 편하다.

내가 지금 어디에 있는지

빠르게 이동하는 중

아쉽기도 하지만 다음을 위해서 한걸음 도약을 해야 하니



전철이 편하게 되어있다.

깨끗하게 되어있는 그 나라에 첫 이미지를 

만들어 준 곳이기도 한 곳

공항에 다 도착 후 

항공권 확인 후 잘 내려야 된다.

몇 번 터미널인지

서울은 언제 나오나 계속 찾아봤지만

나오지 않는 시간

공항의 면세점에서 본 사람 얼굴만 한 츄바츕스

이런 걸 언제 다 먹나 하루 종일 먹어도 못 먹겠네

내가 타고 갈 비행기는 벌써 있구나

떠날 생각을 하니 아쉽지만

좋은 기억만 남기고 떠나자!!!!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아시아 홍콩 | 홍콩
도움말 Daum 지도

'해외여행 > 2010 홍콩 & 마카오' 카테고리의 다른 글

몬테 요새  (0) 2013.11.08
마카오 도착에서부터 세나도 광장까지  (0) 2013.11.07
AEL 타고 홍콩을 떠나다  (2) 2013.11.07
낮에 떠나는 침사추이  (0) 2013.11.06
비가 오는 아름다운 홍콩의 밤  (2) 2013.11.06
리펄스 베이로 고고  (1) 2013.11.05
  1. Favicon of https://nopdin.tistory.com BlogIcon 노피디 2013.11.07 11:35 신고

    여행지를 뒤로하고 떠날때는 늘 뭔가 아쉬운 것 같습니다

+ Recent posts

티스토리 툴바